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구미시 공무원 대성지서 자살가족EMF 전날 승용차 타고 나갔다며 가출 신고
  • 경북탑뉴스
  • 승인 2019.06.04 17:13
  • 댓글 0
  • 조회수 760

4일 오전 10시 7분께 구미시 공무원 A(44·8급)씨가 대성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 씨를 처음 발견한 낚시꾼은 낚시하던 중 시신이 물에 떠 있는 것을 보고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가족들은 "A씨가 전날 저녁 승용차를 타고 나간 뒤 귀가하지 않는다"며 경찰에 가출 신고를 했다.  경찰은 A씨의 사인을 가리기 위해 부검할 예정이며,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다.

A씨는 미혼으로 가족들과 살고있으며 지난번에도 옥상서 투신하려다  어머니가 말려 미수에그친것 으로 알려졌다.
구미시 관계자는 "A씨가 소속 부서에서 별다른 문제가 없다"며 "동료 공무원들을 상대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경찰은 자살동기를 우울증으로 보고 있으나 정확한 사인을 조사중이다

경북탑뉴스  webmaster@ktn1.net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