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김천
김천시 반달 가슴곰 보호위한 불법엽구(獵具) 작업 실시- 5개 단체 회원 100여명 참여, 12일 부터 수도산 일대 집중 수거
  • 남보수 기자
  • 승인 2019.10.03 12:10
  • 댓글 0

김천시는 12일 부터 반달 가슴곰 보호로 수도산일대에 불법 설치된 덫·올무 등 야생동물 사냥도구 제거 작업에 들어간다.

참여 단체는 야생생물관리협회, 한국야생동물보호협회, 경북수렵관리협회 3개 단체 회원과 자연보호김천시협의회, 대한산악연맹 경북김천시연맹 등을 포함해 총 5개 단체 회원 100여명으로 수도산에 활동 중인 반달가슴곰 오삼이를 위해 실시한다.

특히, 오삼이는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가야산 상왕봉 근처에서 동면하다가 깨어나 수도산으로 이동 후 현재 수도산과 가야산 정상부근을 오가며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것으로 파악됐다.

이번 불법엽구 제거작업에는 오는 12일과 13일 이틀간 대한산악연맹 경북김천시연맹 회원 20여명이 수도산 일대와 단지봉∼가야산 방면 주요서식지 및 이동경로의 불법엽구 수거에 나서며 17일에는 5개 단체 회원 모두가 참여해 수도산 정상과 그 일대를 집중적으로 수거할 방침이다.

김준호 시 환경위생과장은 “앞으로도 수도산과 가야산을 오가며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반달가슴곰의 서식지 안정을 위해 지속적으로 올무 등 불법엽구 수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남보수 기자  ktn3434@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