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김천
김천시, 청년농업인 자립기반 구축 지원에 박차- 청년농부 아이디어형 상품 개발 및 체험농장 기반구축 지원
  • 박미희 기자
  • 승인 2020.05.20 18:56
  • 댓글 0

김천시는 경북 도내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한 ‘청년농업인 자립기반 구축지원’도 공모사업에 2명의 청년을 선정했다.

개소당 1억원(도비 24,000천원, 시비 56,000천원, 자부담 20,000천원)이 투입되는 사업은 청년농업인의 성공모델 구축으로 신기술과 청년 아이디어를 융복합한 자율형 공모로 추진하는 도비 지원사업이다.

김천시는  경북도 내 청년 농업인들이 작성한 사업계획서를 서면심사한 후 1차 합격자를 대상으로 PPT 발표 심사를 하여 우선순위 대상자를 최종 선정한다.

선정된 오재석 대표는 스틱형 포장의 기능성 벌꿀과 허니와인 개발을 위한 가공기반 구축에 돌입, 지역 특산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차순위로 선정된 임우진 대표는 김천을 대표하는 포도 품종인 샤인머스캣 가공체험장 설립을 통해 수확 체험과 연계한 안전한 먹거리(샤인 포도청 등)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체험농장을 구축할 예정이며, 김천포도 홍보를 위한 다각적 마케팅에 나선다.

한편 김천시농업기술센터는 우수 청년농업인의 지속적 발굴·육성으로 오는 9월 중 청년농업인 창업플랜교육(8회, 40시간) 과정을 개설 예정이다.

박미희 기자  time1337@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