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칠곡
경북과학대, 발효 식품 전문인 양성에 나서식초 제조 및 상품화 과정’ 개강식 가져...농가 소득 증대 기대
  • 박미희 기자
  • 승인 2020.05.11 16:03
  • 댓글 0

 

경북과학대 영빈관에서 열린 ‘식초 제조 및 상품화 과정’ 개강식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북과학대학교는 학교기업으로 본격적인 발효 식품 전문인 양성에 나섰다.

경북과학대 산학협력단은 지난 8일 대학 산학협력관 영빈관서 2020년 경북농민사관학교 교육과정인 ‘식초 제조 및 상품화 과정’ 개강식을 가졌다.

이날 개강식에는 김현정 총장, 최성열 교무학생처장, 이명희 산학협력단장, 경북농민사관학교 나영강 본부장과 교육생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식초 제조 및 상품화 과정은 6차 산업 활성화를 위한 경북농민사관학교의 올해 신규 교육 과정으로

오는 12월 초까지 매주 금요일 경북과학대에서 운영된다.단 7월 한 달은 휴강한다.

이번 과정는 경북의 농산물을 활용한 발효 식품 이론과 발효 식초 제조 기술, 식품 포장 방법 등을 중점적으로 교육한다.

또 농산물 가공 및 6차 산업에 관심이 높거나 천연 발효식초 상품화를 준비 중인 농업인이 교육에 참여한다.

6차 산업은 1차 산업인 농림수산업, 2차 산업인 제조·가공업, 3차 산업인 유통·서비스업을 복합해 농가에 높은 부가가치를 발생시키는 산업이다. 주로 ‘농촌 융복합산업’으로 불린다.

한편 경북과학대는 지난 1996년부터 대량 생산이 가능한 첨단설비를 갖춘 식품공장을 운영하면서 대기업과 손잡고 식초음료와 각종 기능성 음료, 홍삼 제품 등을 생산하고 있다.

박미희 기자  time1337@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