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사회
김충섭 김천시장 코로나19 성금 1천만원 기탁.. 통큰 기부 화제- 김충섭 시장 1천만원, 김천시공무원들 1,131명 십시일반 자발적 성금모아 5,200만원 기탁
  • 남보수 기자
  • 승인 2020.03.25 14:14
  • 댓글 0
김충섭시장

김충섭 김천시장이 코로나19 성금 1천만원을 기탁해 지역민들의 화제가 되고 있다.

이와함께 김천시 공무원들도 십시일반 자발적 성금 모금에 동참해 5천 200만원을 모아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특히, 김충섭 시장은 봉급의 30%인 4개월치 1천만원을 기부한 통큰 기부로 경북도내 공무원과 선출직 자치단체들의 본보기가 되고있다.

이번 김시장의 통큰 기부로 경북도내 타 자치단체들께도 통큰 기부행렬이 이어질지 관심이 집중되고있다.

김천시의 성금 모금은 시장외 공무원들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의 고통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고자 전 공직자들이 자발적 성금모금에 발벗고 나섰다.

그결과 시청직원 1천131명은 십시일반 자발적으로 성금 5천2백여만원을 모금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경북지부에 지정기탁 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김천시민들을 위해 쓰여 질 예정이다.

특히 김시장은 4개월치 봉급액의 30%인 1천만원을 통큰 성금을 내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른 지역 경제활동 위축으로 인해 큰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자영업자 등 어려움에 큰힘을 보탰다.

김충섭 시장은“코로나 사태로 인해 공직자로서 시민들에 대한 무한한 책임감을 느끼며, 이번성금은 시민들이 받고 있는 고통에 비해 비교될수 없지만 시민들을 향한 공직자들의 마음이 가득 담긴 성금을 통해 시민들이 조속한 시일내 일상으로 돌아오는 희망과 용기를 갖길 바란다”고 위로 했다.

한편 김천시는 이번 성금 기탁외 앞으로 코로나-19가 국내로 유입·확산되는 초기 단계등을 예의주시하며 과감한 조치와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해 최선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남보수 기자  ktn3434@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