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구미시, 코로나 지역확산 방지에 총력 경주- 시청 본관 열화상카메라 설치 등 코로나19 감염예방 강화
- 열린나래 북카페, 구내식당 이용제한 등 코로나 확산방지에 총력
  • 이경연 기자
  • 승인 2020.02.26 08:25
  • 댓글 0
시청본관입구에 설치된 영화상 카메라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최고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되고, 관내 코로나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해  코로나19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24일부터 시청 본관에 열화상카메라 2대를 설치해 24시간 상시운영 체제에 들어갔고, 열화상카메라가 설치된 본관 정문과 후문을 제외한 모든 출입문을 폐쇄해 청사 출입관리를 강화했다.  출입구에는 자동손소독기와 손세정제도 비치해 개인위생 관리에도 철저를 기하고있다.

청사방역도 강화해 시청 본관과 별관 전체를 대상으로 매일 1회 이상,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시간대를 중심으로 소독 실시와 재난안전대책본부, 민원실, 당직실 등 감염 취약지역에는 응급방역장비를 추가로 비치 감염 의심자 방문 시 즉시 대응토록 했다.

대구지역에서 가장 많은 확진자가 발생해 대구, 경산 등 타지에서 출퇴근 하는 공무원을 전수조사해 해당 공무원에게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구미에서 출퇴근 할 것을 권고했다.

관내 거주가 여의치 않거나 감염 우려가 있는 직원들은 재택근무를 적극 활용해 감염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동시에 업무공백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직원들과 시민들이 이용하던 시청 열린나래 북카페와 구내식당도 이용이 제한돼 열린나래는 24일부터 잠정휴장에 들어갔고, 구내식당은 25일부터 외부인의 이용이 제한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시청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감염 예방으로 여러 방안들을 강구하고 있어 이용시 다소불편하더라도 코로나19 확산방지로 시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 했다.

이경연 기자  lilac9329@ 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