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구미시 이차전지 차세대 핵심소재 개발 육성 간담회 개최- 구미시, 상생협력을 통한 이차전지 최대의 생산거점으로서 도약
  • 남윤성 기자
  • 승인 2020.02.11 19:38
  • 댓글 0
구미시는 이차전지 육성간담회를 개최했다.

구미시는구미전자정보기술원 진흥관에서 지역 이차산업의 발전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금오공과대학교 박철민 교수 및 관내 이차전지 기업대표, 관계 공무원 등 20여명과 함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LG화학 이차전지 양극재 생산공장이 구미에 와  기업들로부터 이차전지산업 발전과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전략수립에 대한 제안과 생생한 현장소통이 활발하게 이뤄 지길 바라는 마음에서 시행했다.

트기,이차전지는 친환경차의 의무생산제도 도입 등 유럽을 중심으로 전기차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면서 수출이 본격화 되는  2020년을 기점으로 리튬이차전지산업이 폭발적인 성장궤도에 진입할 것이라는 기대감속에 이뤄졌다.

이번 간담회를 통해 구미시는 기존 이차전지 핵심소재 기술력 및 생산 인프라에서 산학연 및 대중소기업 연계협력을 통해 타 지역대비 구미만의 경쟁력있는 산업시너지 창출을 이끌어내도록 연구개발 및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구미시는 이차전지 4대 핵심소재 뿐만 아니라 셀·장비·리싸이클링 등 이차전지 전라인의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성장잠재력있는 중소기업들이 포진해 오늘의 상생협력을 출발로 차세대 이차전지 핵심소재의 선제적 연구개발과 특성화 전략으로 이차전지의 최대 생산거점으로 우뚝 서 나가겠다 ”고 말했다.

남윤성 기자  geero@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