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경제
김천시, 내년도 국비확보 위해 발빠른 행보- 신성장 산업, 미래 먹거리 사업 확보에 지역 국회의원과 머리 맞대
  • 이정규 기자
  • 승인 2020.01.20 14:47
  • 댓글 0
김천시청

김천시가 올해 최대 규모의 국비예산을 확보한 여세를 몰아 2021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연초부터 발벗고 나섰다.

시는 금년 국비예산 3,512억 원 확보로 지역 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미래 전략산업 육성에 발판을 마련한데 이어 내년도 국비예산 확보를 위해 신규사업 발굴과 계속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전직원이 연초부터 총력태세에 돌입했다.

이를 위해 신규사업 발굴 전략 수립과 함께 중앙부처 업무방향과 연계한 사업과 벤치마킹을 통한 신규사업 발굴에 중점을 두고 국가예산 편성 순기에 맞춰 인적 네트워킹을 적극 활용하는 등 전략적인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김재광 부시장은 연초 취임과 동시에 발빠른 업무파악과 함께 20일 국회 송언석 국회의원실을 찾아 지역 현안사업을 설명하고 신규 국비사업 발굴 협의와 내년도 주요 전략사업에 대한 국비확보에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송언석의원도 김천시와함께 미래 전략산업으로 자동차 튜닝기술지원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의 조기 착공과 금년에 신규사업으로 선정된 △국가 드론실기시험장 구축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했다

송의원실 관계자는 “지역 현안사업 추진에 공감을 하고 시가 한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새로운 성장동력 사업 발굴과 국비예산 확보에 역량을 발휘하겠다”고 했다.

또한 십자축 철도망 구축과 광역 교통망 확충으로 철도.교통의 중심도시 김천의 위상을 높이기 위한 △김천~거제간 남부내륙철도 조기 착공 △김천~문경간 중부내륙철도 건설 △김천~전주 간 철도 건설 △대구광역권 전철망 김천연장 △국도 3호선· 59호선 확장사업 △ 국도대체우회도로(대룡~양천) 건설 등 핵심 사업들의 조속한 추진방안에 대해서도 깊이있게 논의했다.

김천시 관계자는 “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을 만들기 위해 국비확보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발로 뛰는 현장행정으로 변화와 혁신을 이어가겠다”고 했다.

함편 김천시는 첨단산업과 R&D사업을 적극 유치하기 위해 혁신도시 이전기관과 긴밀한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연계사업을 적극 발굴하여 지역 산업 생태계의 경쟁력을 제고해나갈 계획이다.

이정규 기자  ljk12011201@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