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경제
김천시, 15개 사회적기업 운영·육성 앞장- 사회적경제기업·청년CEO 설맞이 판매장터 실시
  • 남보수 기자
  • 승인 2020.01.09 23:16
  • 댓글 0
김충섭시장이 사회적기업 육서운영에 나섰다.

김천시가 사회적기업 육성 운영하며 육성에 온 정성을 쏟고 있다.

김천시는 현재 15개소인 사회적 기업 육성으로  홍보및 판매촉진에 적극 나섰다.

김천시의 인증 사회적기업 더고운사회적협동조합(대표 조순남)은 ‘해피쿠키’로 많이 알려져 있으며 우리 밀로 만든 빵, 쿠키를 제조·판매하고 있다.  이 업체는 2011년 인증 이래로 인증 사회적기업 10년차의 관록 있는 사회적기업으로 성장했다.

또 김천황악산호두 영농조합법인(대표 임정부)은 김천시의 특산물인 호두와 호두 초콜릿, 호두 엿 등 가공품을 생산·판매하는 기업이다.

예술공동체 삼산이수(대표 노하룡)는 지난해 화재로 어려움을 겪었지만 단원들이 의기투합해 공연활동을 이어나가며 재기의 꿈을 키우고 있다.

예비 사회적기업은 9개소로 ㈜제이케이소프트(대표 나중규)는 마당발 앱 개발, 미세먼지 마스크 생산 및 해외 수출을 통해 사회적기업으로 2018년 12월에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된 후 짧은 기간 동안 높은 매출을 올리고 있다.

이어 ㈜티울(대표 이운영)은 발달장애 및 거동이 불편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운동재활 서비스, 미술·음악을 활용한 재활 서비스 등을 하고 있으며 1월에 덕곡동으로 사업장을 넓혀 17일 개소식을 가질 예정이다.

이밖에 김천 예비 사회적기업 3개소는 지난 12월에 지정됐는데 ㈜뉴파워크리닝(대표 남정대)은 세탁업을 운영하는 기업으로 김천시 관내 경로당 이불 무료 세탁 서비스 실시를 하고 있다.

㈜비스퀴(대표 이하나)는 카페운영 및 베이킹 수업을 실시, 미래의 제빵사들에게 등대 역할을 하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김천시 관내 15개 사회적기업이 경자년 새해에는 사업이 더욱 더 번창하여 지역사회 공헌과 취약계층 일자리창출 등 사회적기업 목적 실현과 독창적이고 지속적인 성장성을 지닌 사회적기업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했다.

한편 김천시는 이들 사회적경제기업의 홍보 및 판매촉진을 위해 21일 김천시청 로비에서 사회적경제기업·청년CEO 설맞이 판매장터를 실시할 예정이다.

 

남보수 기자  ktn3434@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