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김천
김천시청 배드민턴단 전국체전 금메달제100회 전국체전 남자개인복식 금메달, 여자개인복식 은메달
  • 이경연 기자
  • 승인 2019.10.07 15:52
  • 댓글 0
전국체전서 금메달을 딴 고성현,신백철 선수

김천시청 배드민턴단은 지난 6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전에서 남자일반부 개인복식 금메달, 여자일반부 개인복식에서 은메달을 따는 쾌거를 거뒀다.

이번 대회는 각 시도의 명예를 걸고 참가한 선수들이 출전한 100년의 역사를 가진 전국체전에서 거둔 성적이라 더욱 값진 성과라 할 수 있다.

특히 경북 대표로 참가한 김천시청 배드민턴단은 일반부 4개 종목 중, 현재 경기가 끝난 남자와 여자 개인복식에서 금메달과 은메달을 따며 경북 배드민턴의 위상을 드높였다.

남자일반부 개인복식에서는 고성현·신백철조가 서울 대표인 이용대․최솔규 조를 결승에서 이기며 정상에 올랐고, 여자일반부 개인복식은 장예나·정경은조가 결승에서 아쉽게 준우승을 차지 했다.

고성현․신백철조는 세계랭킹이 한국 남자복식조 중 가장 높은 18위로 남자 복식의 기대주로 불리며, 장예나 선수 또한 코리아오픈에서 2주 연속 세계랭킹 1위 일본조를 꺽는 급격한 상승세를 보이며 2020 도쿄올림픽 메달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100년의 역사를 가진 전국체전에서의 승리는 개인의 영광을 넘어 김천의 명예를 빛내는 값진 성과로 “앞으로도 부상 없이 최선을 다해 도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배드민턴의 위상을 더욱 높여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경연 기자  lilac9329@ 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