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강물투신 교교생 시신수습가족들 우울증 에 의한 극단적 행동 추정..정확한 사망경위 조사중
  • 김진숙
  • 승인 2019.08.12 17:38
  • 댓글 0
  • 조회수 65

구미경찰서는 구미시 양호동 산호대교에서 투신한 고교생 A군(17)의 시신을 수습했다. 

A군은 11일 새벽 1시 45분쯤 아버지와 함께 다리를 걸으며 헤어진 여자 친구 문제를 얘기하던중

12m 높이의 산호대교에서 갑자기 투신했다.

아버지의 신고를 받은 경찰과 소방당국은 100여명의 인력을 투입해 수색작업을 벌였으며 15시간만인 이날 오후 4시 25분쯤 다리 하류 20여m 지점에서 A군의 시신을 수습했다.

A군은 평소에 우울증을 앓고 있었으며 과거에도 극단적인 시도를 한 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진숙  jump0717@hanmail.net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