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제11회 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3천여명 참석 대성황열띤 경쟁 속‘차세대 트롯왕 강재수대상 수상
  • 남현정 기자
  • 승인 2019.05.26 12:53
  • 댓글 0
25일 펼쳐진 대한민국 청소년 트롯대회 개최장면

구미금오산 특설무대에서 펼쳐진 ‘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지역 결선’전이 성황리에 개최 됐다.

25일 저녁7시 금오산 특설무대에서 개최한 행사는 (사)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구미지회가 주최하고 구미시와 경상북도가 후원한 ‘제11회 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다.

특히, 이날 대구․경북 결선’전에는 지역 국회의원, 시․도의원 및 시민 3천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대회는 재능있는 젊은 신인가수의 등용문이자 시민과 함께하는 대중연예예술행사로, 전국 6개 지역 권역 결선을 거쳐 12월에 최종 본선무대가 개최될 예정이다.

지역 예선에는 합격자 13명이 참가해 차세대 트롯왕에 도전했고 경연과 더불어 인기가수 태진아, 현숙, 김상희 등 국내 정상급 트로트 가수가 출연해 참석한 많은 시민들께 흥겹고 즐거운 무대도 시민들께 선사했다.

이번 대회 대상에는 ‘천상재회’를 부른 대구출신의 강재수씨가 수상했으며,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50만원과 가수 인증서, 그리고 연말 본선에 참가 티켓이 주어진다.

한편, ‘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는 트로트에 대한 관심을 높여, 대중가요의 보급과 신인가수 발굴을 위한 무대로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및 지역별 지회에서 매년 개최하고 있다.

남현정 기자  pass7707@hanmail.net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