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구미국방벤처센터 비약적 성장..지역 경제 효자노릇 톡톡최초 14개사에서 현재 50개사로 증가 국방매출 3천135억, 국방종사자 1천881명 증가 지역 경제 효자노릇 톡톡
  • 남보수 기자
  • 승인 2019.05.16 15:30
  • 댓글 0
  • 조회수 141
국방신뢰센터조감도

구미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이 50개사로 늘어나 비약적 성장을 거듭해 지역 경제 효자 노릇을 하고있다.
이센터는 지난 2014년 개소 후 협약기업은 14개사에 불과했으나 지금은 50개사로 증가해 국방매출 3천135억, 국방종사자 1천881명으로 불어났다.

이처럼 비약적 성장을 하게 된것은 지역 방위산업 경쟁력 강화와 중소벤처기업들의 국방분야 진출이 확대됐기 때문이다.

센터는 지난 2014년 개소 당시 14개 협약기업으로 출발해 매년 단계적으로 협약을 확대한후 올해는 신규기업을 포함해 총 50개 기업과 협약을 체결했다.

이중 구미센터는 방위사업청과 구미시 사업예산 지원으로 운영되고 있으며,국방연구개발사업 진입을 희망하는 기업을 위한 사업과제 발굴, 개발비 지원, 판로개척 등 지역의 방산분야 중소․벤처기업 육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구미시와 구미국방벤처센터는 5월 16일 오후 4시 구미시종합비즈니스지원센터 2층 대회의실에서 신규협약기업으로 선정된 ㈜한컴유니맥스 등 10개 기업과 국방기술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처럼 구미센터는 국방기술품질원과 구미시의 노력에 힘입어 구미소재 협약기업의 국방분야 매출은 2014년 개소 이래 3,135억 원으로 LIG넥스원, 한화시스템, ㈜한화 등 국내 최고의 방위산업체가 소재하는 한국 방위산업의 메카로 방위산업을 위한 우수한 연구개발 및 제조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유도무기․통신장비전자통신 및 탄약사업의 집적지로 전국종사자수의 22%를 차지하고 있다.
윤성현 구미국방벤처센터장은 “구미지역 기업들이 보유한 우수기술이 국방연구개발에 쉽게 접목될 수 있도록 기업육성 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갈 예정”이라고 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보안, 국가안보 등의 특수성을 갖고 있어 진입장벽이 높은 국방분야에 지역 중소기업이 진출하는데 구미국방벤처센터가 마중물 역할을 해와 앞으로도 구미시 국방산업의 중심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했다.

구미벤처센터 신규협약 체결식

한편 구미시는 지역 방위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전자․IT분야 국방 단종부품 시범사업, 국방공공 섬유소재산업 육성사업을 추진 중이며, 종합적이고 특성화된 혁신모델 수립으로 연구용역 시행으로 10월에는 2019년 대한민국 스마트 국방․드론 산업대전도 개최할 예정이다.

남보수 기자  ktn3434@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