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
백승주 의원, SK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최적지는 구미정부는 수도권정비계획법 제정 취지 부합하게 신중히 사업 검토해야
  • 남윤성 기자
  • 승인 2019.01.09 20:04
  • 댓글 0
  • 조회수 455
하이닉스 대책을 논의하는 백승주 국회의원

백승주 국회의원(구미갑) 이 정부는 ‘수도권정비계획법’제정 취지에 부합하게 신중히 사업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백 의원은 12월8일 SK 그룹 및 하이닉스 관계자와 면담을 통해,“SK 하이닉스와 정부와 협력해 추진하고 있는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 사업의 최적지로 구미를 강조하며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또한“대한민국 전자산업이 세계최고의 수준 무결점 애니콜 및 디스플레이 신화를 이룩한 것은 구미의 젊은 노동력, 환경 조건, 문제해결 노하우가 없었다면 불가능했다”며 구미는 이런 조건을 모두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현재까지 수도권 중심으로 반도체 산업이 형성되었지만, 정부는 수도권정비계획법 제정 목적과 취지에 따라 수도권정비위원회에서‘SK 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에 대한 심도 깊은 심의를 통해 국내 경기 침체로 심각한 경제위기를 겪고 있는 지방을 살리는데 특단의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백 의원은 지금 43만 구미시민들이 SK 하이닉스 유치를 위한 자발적으로 나선 것은 바로 구미가 대한민국 4차산업혁명을 주도할 수 있는 첨단산업 육성을 위한 최적의 입지임을 널리 알리기 위한 것으로 이러한 시민들의 간절한 기대에 부응코자 온 정성을 쏟아 나갈 방침이다.

남윤성 기자  geero@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