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구미 마이스터대전 개최통해 4차 산업혁명 중심에 우뚝 선다.11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구미코 등에서개최, 로봇경기대회 등 15개 종목, 475명 전국 초·중·고 학생들 참가 대성황
  • 박미희 기자
  • 승인 2018.11.11 13:49
  • 댓글 0
  • 조회수 605
구미코에서 개최된 2018 마이스터 대전

구미시가 4차산업혁명 중심에 서고자 ‘2018 대한민국 마이스터대전’을 구미코에서 개최했다.
이번대회는 경북도와 구미시가 11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개최된 대전으로 CEO 연수, 마이스터 체험관 등 다채로운 행사로 구성해 돋보였다.

올해 10회째 접어든 대전은 전국단위경연대회로 영 마이스터 대항전을 시작으로 꿈나무기능경진대회, 로봇경기대회, 자율주행 자동차경주대회 등 5개 분야 15개 종목에 475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특히 올해는 9개 광역단체(서울, 부산, 대구, 대전, 경북, 경남, 충북, 충남, 강원)가 참여하는 등 명실상부한 전국대회로성장한 모습도 보여줬다.

첫날 영마이스터 대항전은 산업용로봇, 제품디자인 2개 종목에 특성화고 40명의 선수 및 기술위원, 학부모 등 200여명이 참여한 금오공고에서 11월 8일까지 진행됐고, 둘째 날, 꿈나무기능경진대회는 전국 13개 고등학교 70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7개 종목(기계조립, 기계설계/CAD, 전자회로, 정보기술, CNC선반, 메카트로닉스, 모바일로보틱스)으로 열띤 경쟁을 벌여 산업분야의 명장을 꿈꾸는 계기가 됐다.

마이스터대전 화이팅

 행사는 ‘4차 산업혁명의 중심에 서다’란 주제로 전국 마이스터고,특성화고,중학교,초등학교 학생 및 시민들이참석해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도 가졌다.

11월 10일 마지막 날에는 꿈나무로봇경기대회가 구미코에서 열려 전국 초·중·고 학생과 가족 등 400여명이 참여해 로봇업사이드다운, 자율밀어내기, 레이싱로봇, 로봇코딩 프로그래밍 등 4개 분야에 걸쳐 열띤 경쟁도 벌였다.

무엇보다 이번 로봇경기대회는 장난감 로봇에 익숙한 초등학생들께 어려서부터 발명에 대한 과학적 마인드를 높여 창의적 과학영재 발굴과 교류의 장을 제공으로 최첨단 로봇의 전시와 시연을 통해 어린이들에게 많은 볼거리를 제공해 로봇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유발시켰다.

장세용 구미시장이 인사말을 하고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기술체험교육이 직업에 대한 생각의 폭을 넓힐 수 있는 발판이 되길 바라며, 학력과 스펙에 구애 받지않고 진정한 실력을 가진 전문가가 사회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는 걸 명심해 주길 바란다"며 학생들께 당부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구미코 전시장의 드론, 홀로그램, 3D 등 융복합 무대기술에는 삼성전자 출신 전우현 경북도 경제부지사와 장세용 구미시장 및시,도의원, 대회 참가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박미희 기자  time1337@naver.com

<저작권자 © 경북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